Fluke 62 MAX+ 사용기 후기 방사율 조정하기

Fluke 62 MAX+ 사용기 후기 방사율 조정하기


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Fluke 62 MAX+ 로 측정하고 있는 모습 입니다. 그럼 지금부터 구성품을 살펴보죠.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최초에 패키지 모습 입니다. 그런데 가방이 없네요. Fluke 62 Mini 경우에는 가방이 제공되었지만 이건 없습니다. 벨트에 걸수 있는 고리는 있네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Fluke 62 MAX+는 -30도 ~ 650도 까지 측정이 가능 합니다. 12:1 비율을 지원하고 2개의 레이저센서를 지원하여 측정위치를 정확히 알 수 있습니다. AA 사이즈 전지 1개가 미리 동봉되어있습니다. 물론 충전지 쓰셔도 됩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뒷부분에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의 재원 비교표가 있습니다. Fluke 62 MAX+가 응답속도면에서도 측정정확도에서도 더 유리한점은 있습니다. 그리고 듀얼레이저 포인터를 지원하는게 특징입니다. 두 제품 모두 IP54 등급의 방진방습은 됩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2:1 비율로 포커스 포인트를 지원하여 조금 더 먼 거리에서도 좁은 범위의 부분을 온도 측정이 가능 합니다. 물론 듀얼레이저 포인트이니 측정 범위를 알 수 있어서 그부분만 측정 할 수 있습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처음에 꺼내보니 화면에는 보호스티커가 붙어있습니다. 투명한 것이었다면 그대로 붙여놓고 쓸 수 있겠으나 떼어내야 합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게 실제 밝기와 비슷하네요. 좀 밝은 노란색을 하고 있습니다. 노란색부분은 좀 많이 단단한 고무로 되어있습니다. 검은 부분은 플라스틱.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측면 모습을 보면 그런데 예전의 플루크 62 미니보다 많이 두꺼워진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모양이 맘에 안들었었는데 보다보니 괜찮네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전면부 모습이 많이 바뀌었습니다. 중앙에는 적외선 센서이며, 위아래에는 레이저포인터가 위치합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센서 부분은 약간 안으로 들어가있습니다. 예전것보다는 좀 입구가 좁아졌네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측면에는 3M 드랍 테스트를 성공했다는 문구와 -30 ~ 650도 측정이 가능하다는 설명이 있습니다. IP54 등급의 방습방진도 지원합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처음에는 건전지를 넣어야합니다. 일자드라이버를 이용해서 볼트를 풉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볼트를 풀어보니 안쪽에는 쉴드처리가 되어있네요. 물이 들어가지 않도록 처리가 되어있었습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볼트 결합부는 금속으로 되어있으므로 여러번 풀고 조여도 문제가 되진 않습니다. 건전지를 넣고 도어를 닫습니다. 건전지는 충전지를 쓰셔도 됩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고리 부분은 아래쪽에 이렇게 걸어놓고 사용 가능 합니다. 다만 가방이 없는게 너무 아쉽네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최초에는 몇가지 셋팅을 해야합니다. 듀얼레이저포인터를 켜고, 라이트도 필요하면 켭니다. 실제 셋팅 및 사용방법은 맨 아래에 동영상을 참고하세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백라이트가 켜지면 어두운 밤에도 수치를 확인 할 수 있습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알루미늄의 온도를 측정 해봤습니다. 먼저 Fluke 179 온도 그루브와, ZM-MFC3를 이용해서 온도를 측정 했습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Fluke179 에서는 22.7 도가 측정 되네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ZM-MFC3에서는 22.8도가 측정 됩니다. (센서 1번)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Fluke 62 MAX+에 방사율을 0.30으로 조정하니 근데 온도가 너무 다르게 나오네요. 2도 정도 더 낮게 나옵니다. 방사율을 0.7 정도로 맞추니 거의 맞긴하지만 오히려 그냥 방사율을 0.95로 맞추니 거의 맞게 나오네요. 이렇게 저렇게 조정하다보니 방사율이 좀 의미가 없다는 느낌도 들었습니다.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방사율 표 인데요. 그런데 대략적인 수치이지 절대치는 아닙니다. 물체의 표면상태나 표면의 오염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많이 바뀝니다. 제일 정확한것은 접촉식 온도계로 직접 수치를 측정하는것이네요. 방사율 조정에 대해서 상당히 기대감을 가지고 있었는데 약간은 허무해지기도 했다는..


Fluke 62 MAX+ 사용기, Fluke 62 MAX+ 후기, 사용기, 후기, 리뷰, IT, 방사율, 알루미늄 방사율, 철 방사율, 조정하기, 플루크, 플루크 62 맥스, 방진방습, 방습방진, 3미터 드랍 테스트,Fluke 62 MAX+ 사용 전에 플루크 62 mini 를 썼었는데요. 그것도 17만원정도에 샀으니 꽤 괜찮은것이였는데 아쉬운점이 열 방사율을 조정을 할 수 없고 0.95로 고정되어있는점이 있었는데, 이번에 후속작이 나왔네요. Fluke 62 MAX 와 Fluke 62 MAX+ 입니다. +가 붙은 것이 좀 더 좋은데요. 측정범위가 좀 더 넓고 응답속도가 빠르고 정확도가 조금더 좋습니다. 그리고 듀얼포인트가 되므로 측정범위를 가시화해서 볼 수 있습니다. 제가 Fluke 62 MAX+를 구매해서 사용하는 이유도 이때문인데요. 근데 좋아서 불편한점도 있긴 하네요. IP54 등급의 생활방수를 지원해서 물에 완전히 넣는 방수는 위험하지만 비가 오는정도에서는 운용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것 때문에 무게가 좀 무거워졌고, 버튼도 좀 더 뻑뻑한 느낌이 있네요. 그리고 LCD 화면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서 각도를 좀 움직이면 글자가 잘 안보이는 부분도 있긴 하네요.  물론 몇가지 불편한점은 익숙해지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긴 한데요. 그 외에 장점이 많네요. 듀얼레이저포인터를 끄고 켤 수 있는 기능이 있어서 조심스럽게 온도를 측정해야하는 경우에도 운용이 가능하고 높은온도, 낮은온도 경고 기능이 있어서 온도를 지정해놓고 쉽게 확인이 가능 합니다. MAX/MIN/AVG/Diff 설정이 가능해서 이전 버전은 높은 온도만 기록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선택해서 최고온도/최저온도/평균값/차이값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일 좋은것은 방사율을 0.10 ~ 1.00 까지 0.01 단위로 조정이 가능 합니다. 물체의 이상적인 방사율은 1.0 이지만, 실제로는 물체의 재질, 그리고 표면의 재질, 오염도 , 불순물의 포함된 내용 등에 의해서 값이 조금 달라집니다. 이것을 가능하면 정확히 넣어줘야 그래도 근접한 값을 측정 할 수 있습니다.  열을 측정하는데 사실 가장 정확한것은 접촉식온도계입니다. 그런데 접촉하여 측정하지 못하는 상황에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식 온도계를 사용할 수 있죠. 예를 들면 용광로의 온도나 불꽃의 온도나 전류가 흐르고 있는 상황의 기판위의 온도를 측정하는 등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접촉식온도계는 열이 방사되는것을 측정해서 읽는것이므로 조건등이 나쁘면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비교적 정확한 값을 측정할 수 있으면 좋은 측정기가 되는것이죠. 물체마다는 방상율이라는것이 있으나, 이것이 표로도 존재하나 다만 작게 써있는 부분이 있는데 일정범위를 가지고 있을 뿐 정확하지 않다는 것이죠. 물체마다 그리고 주변의 온도에 따라서도 방사율이 또 달라지기 때문이죠. 즉 Fluke 기기가 상당히 정밀하고 좋은 장비이긴 하지만, 측정방법의 한계로 어느정도의 오차는 생길 수 있다는 뜻입니다. 즉 비접촉식 온도계로 측정한 값은 정확하지 않고, 방사율이 조정이 안되는 측정기로의 값은 오차범위가 더크며, 참고가 될만한 온도일 뿐이니 몇도입니다가 아니라 몇도정도 됩니다 라고해야할듯합니다.  Fluke 62 MAX+ 을 구매전에 사진을 이것저것 다 찾아봤는데 재대로 된 사진이 없어서 제가 이번에 후기를 적어봅니다. 전지를 갈아끼는 부분의 결착부위 강도나, 제품의 반응속도, 사용성, 방사율 조정방법등 제가 동영상으로도 설명하는 부분이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씨디맨 Youtube 구독하기]   Share 버튼을 통한 소스코드 생성 후 가져가기만 허용합니다.

사용방법을 동영상으로 담아 보았습니다.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Fluke 62 MAX+ 장점

듀얼레이저포인터로 측정위치 가시화
방사율 조정 가능
방습방진 기능

Fluke 62 MAX+ 단점

가방 기본구성품에 없음
좀 더 무거워졌음
버튼이 조금 뻑뻑함
위아래 LCD화면 시야각이 좋지 않음



이 글은 "씨디맨" 의 동의 없이 전문 재배포 금지. 링크 및 트랙백은 허가 없이 무제한 허용 *  [자세히보기]

질문 또는 댓글을 남겨 주세요.

질문글은 무조건 답변 드리겠습니다. 이곳에 질문을 올려주세요.
이 글과 연관이 없는 급한 질문은 빠른 질문/답변을 이용해 주세요!

댓글 입력 폼

s;s s;s

     이미지 업로드

  1. 노펫 2012.10.12 09:09

    동영상 잘 봤습니다. IT 리뷰쪽은 역시 측정기기도 갑으로 해야만 하는 듯한 압박!
    앞으로 더 양질의 리뷰가 가능하겠군요.
    저도 많이 배우고 갑니다.
    요즘엔 동영상도 많이 찍어야겠다는 생각을 씨디맨님 보고 하고 가네요.^^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2.10.13 01:19 신고

      한번 찍을때는 고생하지만 대신 찍고 나면 두고두고 활용할수있으니까요. 동영상은 유용한듯해요 ㅋ

      perm. |  mod/del. | 
  2. 핑구야 날자 2012.10.12 13:06

    요런거 하나 있으면 여러가지로 좋을 듯 해요

    perm. |  mod/del. |  reply.
  3. 최준범 2012.10.12 19:45 신고

    건전지 하나로 작동하는게 좀 신기하네요 ㅋㅋ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2.10.13 01:20 신고

      예전건 9V라서 좀 더 배터리 수명이 길었는데요. 이건 사용시간이 좀 짧긴하지만 그래도 뭐 연속사용 7시간 정도 되니 뭐 문제는 없고 어찌보면 9V 전지값이 워낙 비싸니 AA 건전지가 더 나을지도 모르겠어요.

      perm. |  mod/del. | 
  4. 구차니 2012.10.15 11:12

    비싼거나 저렇게 수정이 가능하지...
    저희 회사에서 쓰는건 0.95 인가로 고정되어 있는거 같더라구요 ㅠ.ㅠ

    perm. |  mod/del. |  reply.
  5. 현기환 2014.02.17 11:35

    유용한정보 감사드립니다
    찿던 리뷰인데 잘보고갑니다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6. 나그네 2014.10.27 20:52

    알루미늄 표면에 마스킹 테이프를 부착하면 방사율이 달라지니까 0.95로 측정했을 때 비슷하게 나온거 아닌가요?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4.10.28 08:52 신고

      물질을 측정시 순수 재료를 측정하는 경우가 아닌경우가 많아서 보통은 0.95로 측정을 많이 합니다.

      perm. |  mod/del. | 
  7. 홍삼 2019.09.04 14:11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잘 보고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