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MF 페이버릿 스테인리스 프라이팬 28CM 후기

코팅팬 벗겨진것 제발 쓰지말고 스테인리스팬 쓰자

코팅 후라이팬이 싫어서 쓰기 시작한 스테인리스 팬 이제는 필수가 되버렸는데요. WMF 페이버릿 스테인리스 프라이팬 28CM 구매 후기를 적어보려고 합니다. 혼자살며 자취할 때는 코팅 후라이팬 무조건 썼는데요. 지금 생각해보면 왜 그랬을까 미련했었다는 생각도 드네요. WMF 페이버릿 스테인리스 프라이팬은 관리만 잘하면 계속 사용이 가능 합니다. 코팅 후라이팬은 아무리 관리를 잘해도 코팅이 벗겨지기 시작하면 교체를 해야하죠. 가끔 식당같은것 TV에 나오는 곳 보면 앙은냄비나 기타 코팅팬이 다 벗겨졌는데 계속 쓰는것이 나오는데요. 그건 무척 위험한 것입니다. 중금속을 그대로 먹는거니까요. 코팅팬이나 양은냄비는 수명이 있으니 알아둬야 합니다. 일부러 양은냄비를 오래된것처럼 보이게 하려고 망치로 때려서 찌그려뜨려서 쓰는것도 있는데 그런곳은 피해야하죠.

스테인리스 팬은 코팅팬에 비해서 음식물이 타서 잘 달라붙을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다만 팁은 있죠.

 

WMF 페이버릿 스테인리스 프라이팬 28CM 후기

WMF의 페이버릿 스테인리스 프라이팬은 사이즈가 여러가지 있는데 28CM는 가장 큰 사이즈 입니다. 좀 넉넉한 프라이팬에서 볶음밥을 만들어 먹기 위해서 구매를 했는데요.

 

이 제품은 모든 열원에서 사용이 가능 합니다. 인덕션이나 하이라이트, 가스레인지 등에서 모두 사용이 가능하죠.

 

뭔가 반짝반짝해서 마음에 드는데요. 코팅팬이 아니여서 관리만 잘 하면 거의 평생 사용이 가능 합니다.

 

저는 좀 더 웍 비슷한 것처럼 생긴것을 찾았는데 그냥 넓은것도 괜찮은 것 같네요.

 

아래 부분을 보면 2중 구조로 되어있습니다. 참고로 그냥 하나의 판을 구부러셔 만든 형태는 아래 부분이 열 받거나 하면 모양이 변화할 수 있어서 그러면 하이라이트 방식에서 쓸 때 정상적으로 열이 전달이 안될 수 있어서 별로 입니다. 2중구조가 훨씬 좋지요.

 

아래는 2중구조로 되어있고 아래부분은 매끈하고 평평합니다.

 

아래에 스티커가 붙어있는데 (측면에도 하나 붙어있음) 이것은 사용 할 때는 떼어내면 됩니다.

 

손잡이 부분이 좀 특이했는데 둥근 모양으로 되어있습니다. 기존에 쓰던 것은 평평한 일자였거든요. 여튼 둥근 모양으로 되어있어서 손으로 쥐고 움직일 때 조금 더 편하긴 합니다. 좀 아쉽다면 판을 구부려서 손잡이를 만든거라 좁은 틈 사이에 쑤세미 같은게 끼면 잘 안빠지더군요. 뭐 저는 식기 세척기를 쓰니까 큰 상관은 없을듯하지만 손잡이 부분을 씻을 때는 조금 주의를 하는게 좋을듯 싶네요.

 

손잡이 안쪽부분은 이렇게 비어 있습니다. 덕분에 이 제품은 손잡이를 요리하는 중에 잡는다고 해서 뜨거워지고 하진 않습니다.

 

손잡이 부분에 고리가 있어서 어디 고정시켜 둘 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2개의 스테인리스 프라이팬과 새로 들인 WMF 프라이팬 입니다.

 

기존에 사용하던것도 다 2중 구조 입니다. 이렇게 보니 아래에 2개는 사용한지 좀 되어서 약간 아래 부분 색상이 얼룩덜룩 하네요. 참고로 얼룩이나 색상 변한것은 식초 넣고 끓이면 깨끗해지긴 합니다. 여튼 색상 조금 변한다고 해서 프라이팬 버릴일은 없어서 관리만 잘하면 오래 쓸 수 있죠.

 

처음 구매를 했을 때는 세척을 해야 합니다. 스테인리스 프라이팬은 처음에 연마과정을 거치고 세척을 해서나오긴 하지만 손이 잘 닿지 않는 곳이나 요리를 하는 안쪽 부분에 연마를 하고 난 뒤 금속재? 같은게 있습니다. 그것을 닦아내야 합니다. 처음 사자마자 바로 대충 세척하고 바로 요리해먹으면 안된다는거죠.

 

처음에는 식용유 등을 키틴타월에 뭍혀서 프라이팬을 열심히 닦아냅니다.

 

계속 닦아내면 식용유가 좀 마르면서 뻑뻑해지고 그러면 잘 보면 약간 거뭇거뭇한것이 뭍어 나옵니다.

 

두번째로는 베이킹 소다를 뿌리고 쑤세미로 닦아냅니다. 쑤세미는 물이 조금만 붙여서 계속 문지르면 되는데 문지르고 또 문지릅니다. 이때 가능하면 시계방향이든 반시계 방향으로 일정한 간격을 두고 닦는것이 좋습니다.

그 후 중성세제를 이용해서 세척을 한번 해줍니다. 이건 설명서 내용이고 주방세제 이용해서 보통 세척하듯 씻으면 됩니다.

 

이번에는 물에 식초를 한숟가락 정도 넣고 물을 팔팔 끓입니다. 이것도 부족하면 한번더 반복해도 됩니다. 정말 꼼꼼히 하시는 분들은 2-3번 정도 하신다고 하네요.

 

잘 보면 손잡이 부분에 WMF 글자가 들어가 있습니다 한참 열심히 닦아내다가 이때 봤네요.

 

참고로 이 제품 높이는 많이 높은것은 아니지만 넓이가 있어서 약간 높은 편이긴 합니다.

 

코팅 다 벗겨진 프라이팬도 어르신들이나 자취생들 보면 버리기 아깝다는 이유로 쓰고 또 쓰고 하는 경우 많은데요. 치매를 잃으키기도 한다고 알려져 있어서 코팅팬 벗겨진것은 무조건 버리시길 권합니다. 정말 몸에 헤로우니까요. 코팅팬 싼것 사서 1-2년 사이에 계속 교체하면서 쓰느냐 아니면 그냥 애초에 이런 문제로 부터 좀 자유로운 스테인리스 프라이펜을 사느냐 인데 저는 개인적으로는 그냥 계속 쓰면 되니까 스테인리스를 권하고 싶어요.

구매링크 : http://www.only4you.co.kr/shop/shopdetail.html?brandcode=008005000339

이 제품 구매는 위 링크에서 저렴하게 가능합니다. 확실히 다른곳보다는 저렴하긴 하네요.


이 글은 "씨디맨" 의 동의 없이 전문 재배포 금지. 링크 및 트랙백은 허가 없이 무제한 허용 *  [자세히보기]

질문 또는 댓글을 남겨 주세요.

질문글은 무조건 답변 드리겠습니다. 이곳에 질문을 올려주세요.
이 글과 연관이 없는 급한 질문은 빠른 질문/답변을 이용해 주세요!

댓글 입력 폼

s;s s;s

     이미지 업로드

  1. 핑구야 날자 2018.12.01 07:01 신고

    맛난 계란후라이를 해 먹으면 좋겠네요

    perm. |  mod/del. |  reply.
  2. 먹탱이 2018.12.01 23:11 신고

    아...전 스텐레스후라이팬 사용이 넘 어려워요. 성격이 급해서 그런지.. 예열을 오래하면 달라붙지 않는다고 하던데 오래해두 들러붙어서 뭘 해먹을수가 없어요. 씨디맨님은 팁이 있나요? 전 장식품으로 갖고 있어요.ㅠㅠ

    perm. |  mod/del. |  reply.
  3. 화곡 2018.12.01 23:16 신고

    냄비같은 경우도 루미낙 유리냄비 쓰니깐
    코팅벗겨짐도 없어 좋은거 같습니다

    perm. |  mod/del. |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