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 OLED vs IPS 비교 스마트폰에서의 미래

AM OLED vs IPS 비교 스마트폰에서의 미래


AM OLED vs IPS 비교를 간단히 해보려고 합니다. 스마트폰의 미래와도 큰 연관이 있는데요. 사람은 눈이 있기 때문에 시각적인 부분에 큰 영향을 받는데요. 좋은 디스플레이라는 기준으로 아직도 많은 개발이 이뤄지고 있죠. 그중 화두는 AM OLED와 IPS 일것입니다. 이 두개에 대해서 비교는 지금 간단히 해보긴 하겠지만, 다만 분명 경쟁은 이뤄질겁니다. 왜냐면 아직은 둘다 발전진행중이기 때문이죠. 그리고 스마트폰에서의 기준으로 볼 때 어떤 디스플레이가 사용되었더라도 전체적인 디자인, 두께, 그리고 배터리의 효율, 사용자에게 얼마나 편리한지 등에 대해서 평가는 극악으로 바뀌게 됩니다.

저도 많은 스마트폰을 쓰고 있지만, 사람의 눈은 환경에 적응하고 사용자의 기분은 환경에 따라 달라지기도 하기 때문에 어떤 디스플레이가 무조건 좋다고 말하기 애매한점이 있습니다. 실제로 AM OLED와 IPS가 사용된 스마트폰 두개를 직접 눈으로 보고 비교를 해보면 느낌에는 분명 AM OLED는 푸른색이 과한 느낌이 있고 검은색은 더 잘표현하며, 단색으로 채워진 공간이나 글자부분의 매끄러운 흰색의 부분에서는 IPS가 훨씬 좋은점을 느끼게 됩니다.

그런데 화면을 얼마나 가까이 보느냐에 따라서 또 차이는 좀 있긴 합니다.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화면을 보면서도 글자 가독성이나 화면의 원래의 느낌이 좋았던것은 개인적으로는 아이폰4 이상에서 사용되었던 화면입니다. 정말 불을 끄고 어두운곳에서 눈을 충분히 휴식을 취한상태에서 봐도 매끄러운 느낌과 색의 채워진 느낌 선의 느낌등이 가장 좋았죠. AM OLED의 펜타일에서는 단색의 색채워짐에서도 약간 다른 색이 섞인 느낌이 있고 글자의 경계선 부분이 매끄럽지 않은 느낌이 분명 있습니다. 이건 펜타일이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근데 아직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의 IPS 패널을 사용한 스마트폰에서도 픽셀간에 줄이 들어간 부분 때문에 뭔가 매끄럽지 않게 느껴지는 부분이 있긴 합니다. 화면을 가까이에서 보면 이것이 느껴지죠. 그래서 개인적으로는 무조건 IPS 패널이라고만 해서 좋다고 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실제로 눈으로 보면 그러니까요. 이런 이유로 저는 아직까지는 만족도가 높았던 화면은 아이폰4 이후에 나온 일명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의 화면 느낌이 가장 좋았습니다. 맥북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도 사용자들이 환호하는 이유가 이런 이유겠죠.

앞으로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도 HD급이 아닌 풀HD 해상도의 IPS가 사용이 될것입니다. 이미 준비가 되었죠. 이미 화면은 준비가 되었지만 운영체제에서 아직 필요성이 있지 않아서 진행이 안되었던것이죠. 색을 원래대로 좋게 본다는 느낌에서는 IPS 패널이 좋긴 합니다. 그런데 휘는 디스플레이, 투명한 디스플레이 그리고 지금 발전하고 있는 것을 봐서는 AM OLED도 주목을 해야합니다. 스마트폰은 단순히 화면만 보여주는 들고다니는 도구가 아니기 때문이죠.



AM OLED의 장점 단점

미래의 디스플레이로 불리는 AM OLED는 장점이 많이 있습니다. Active Matrix Organic Light Emitting Diodes는 능동형 유기발광 다이오드로 스마트폰에 사용될 경우 두께를 줄일 수 있고 휘는 디스플레이를 만들거나 투명한 디스플레이를 만드는 등 다양한 장점이 존재합니다. 시야각이 우수하며 화면의 반응속도가 아주 빨라서 잔상이 없는것이 특징이죠.

아쉬운점이라면 같은 화면을 너무 오랫동안 유지할 경우에는 화소의 수명이 단축되어 잔상이 남을 수 있는 번인 현상이 생길 수 있습니다. 물론 이런 단점은 지금 많이 극복되어서 이제는 디스플레이에 사용되어서 특별히 문제가 안될정도의 수준가지 올라가있긴 합니만, 장시간 같은 화면이 켜져 있는 화면에서는 위험할 수 있죠.



IPS의 장점 단점

AM OLED VS IPS, AMOLED, IPS, 비교, 스마트폰, IT, 장점, 단점,AM OLED vs IPS 비교를 간단히 해보려고 합니다. 스마트폰의 미래와도 큰 연관이 있는데요. 사람은 눈이 있기 때문에 시각적인 부분에 큰 영향을 받는데요. 좋은 디스플레이라는 기준으로 아직도 많은 개발이 이뤄지고 있죠. 그중 화두는 AM OLED와 IPS 일것입니다. 이 두개에 대해서 비교는 지금 간단히 해보긴 하겠지만, 다만 분명 경쟁은 이뤄질겁니다. 왜냐면 아직은 둘다 발전진행중이기 때문이죠. 그리고 스마트폰에서의 기준으로 볼 때 어떤 디스플레이가 사용되었더라도 전체적인 디자인, 두께, 그리고 배터리의 효율, 사용자에게 얼마나 편리한지 등에 대해서 평가는 극악으로 바뀌게 됩니다.  저도 많은 스마트폰을 쓰고 있지만, 사람의 눈은 환경에 적응하고 사용자의 기분은 환경에 따라 달라지기도 하기 때문에 어떤 디스플레이가 무조건 좋다고 말하기 애매한점이 있습니다. 실제로 AM OLED와 IPS가 사용된 스마트폰 두개를 직접 눈으로 보고 비교를 해보면 느낌에는 분명 AM OLED는 푸른색이 과한 느낌이 있고 검은색은 더 잘표현하며, 단색으로 채워진 공간이나 글자부분의 매끄러운 흰색의 부분에서는 IPS가 훨씬 좋은점을 느끼게 됩니다.  그런데 화면을 얼마나 가까이 보느냐에 따라서 또 차이는 좀 있긴 합니다.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화면을 보면서도 글자 가독성이나 화면의 원래의 느낌이 좋았던것은 개인적으로는 아이폰4 이상에서 사용되었던 화면입니다. 정말 불을 끄고 어두운곳에서 눈을 충분히 휴식을 취한상태에서 봐도 매끄러운 느낌과 색의 채워진 느낌 선의 느낌등이 가장 좋았죠. AM OLED의 펜타일에서는 단색의 색채워짐에서도 약간 다른 색이 섞인 느낌이 있고 글자의 경계선 부분이 매끄럽지 않은 느낌이 분명 있습니다. 이건 펜타일이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근데 아직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의 IPS 패널을 사용한 스마트폰에서도 픽셀간에 줄이 들어간 부분 때문에 뭔가 매끄럽지 않게 느껴지는 부분이 있긴 합니다. 화면을 가까이에서 보면 이것이 느껴지죠. 그래서 개인적으로는 무조건 IPS 패널이라고만 해서 좋다고 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실제로 눈으로 보면 그러니까요. 이런 이유로 저는 아직까지는 만족도가 높았던 화면은 아이폰4 이후에 나온 일명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의 화면 느낌이 가장 좋았습니다. 맥북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도 사용자들이 환호하는 이유가 이런 이유겠죠.  앞으로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도 HD급이 아닌 풀HD 해상도의 IPS가 사용이 될것입니다. 이미 준비가 되었죠. 이미 화면은 준비가 되었지만 운영체제에서 아직 필요성이 있지 않아서 진행이 안되었던것이죠. 색을 원래대로 좋게 본다는 느낌에서는 IPS 패널이 좋긴 합니다. 그런데 휘는 디스플레이, 투명한 디스플레이 그리고 지금 발전하고 있는 것을 봐서는 AM OLED도 주목을 해야합니다. 스마트폰은 단순히 화면만 보여주는 들고다니는 도구가 아니기 때문이죠.


컴퓨터의 모니터에서 가장 선호하는 패널의 타입은 IPS입니다. 그중에서도 지금 가장 많이 언급되는 타입이라면 AH IPS를 들수 있죠. 시야각이 우수하며 원래의 색상 그대로 보여줄 수 있는 특징이 있어 전문가용 모니터에서도 사용이 됩니다. 그리고 번인 현상에서 조금은 더 자유롭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단점이라면 스마트폰에 사용할 때 스마트폰의 두께를 얇게하는데 디스플레이에서 어느정도는 벽이 있다는 점 입니다.

좀 간단히 AM OLED가 사용된 스마트폰과 IPS가 사용된 스마트폰을 서로 비교해보면 터치의 민감도 부분에서는 AM OLED가 앞서는 부분이 있으며 화려하고 빠른 동영상을 보는데는 좀 더 AM OLED가 적합하다는 느낌이 있습니다. 다만 문서를 보거나 백색화면에서의 글자를 읽을 때에는 IPS 타입이 좀 더 눈이 편하다고 느껴지는 부분이 있죠.


AM OLED VS IPS, AMOLED, IPS, 비교, 스마트폰, IT, 장점, 단점,AM OLED vs IPS 비교를 간단히 해보려고 합니다. 스마트폰의 미래와도 큰 연관이 있는데요. 사람은 눈이 있기 때문에 시각적인 부분에 큰 영향을 받는데요. 좋은 디스플레이라는 기준으로 아직도 많은 개발이 이뤄지고 있죠. 그중 화두는 AM OLED와 IPS 일것입니다. 이 두개에 대해서 비교는 지금 간단히 해보긴 하겠지만, 다만 분명 경쟁은 이뤄질겁니다. 왜냐면 아직은 둘다 발전진행중이기 때문이죠. 그리고 스마트폰에서의 기준으로 볼 때 어떤 디스플레이가 사용되었더라도 전체적인 디자인, 두께, 그리고 배터리의 효율, 사용자에게 얼마나 편리한지 등에 대해서 평가는 극악으로 바뀌게 됩니다.  저도 많은 스마트폰을 쓰고 있지만, 사람의 눈은 환경에 적응하고 사용자의 기분은 환경에 따라 달라지기도 하기 때문에 어떤 디스플레이가 무조건 좋다고 말하기 애매한점이 있습니다. 실제로 AM OLED와 IPS가 사용된 스마트폰 두개를 직접 눈으로 보고 비교를 해보면 느낌에는 분명 AM OLED는 푸른색이 과한 느낌이 있고 검은색은 더 잘표현하며, 단색으로 채워진 공간이나 글자부분의 매끄러운 흰색의 부분에서는 IPS가 훨씬 좋은점을 느끼게 됩니다.  그런데 화면을 얼마나 가까이 보느냐에 따라서 또 차이는 좀 있긴 합니다.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화면을 보면서도 글자 가독성이나 화면의 원래의 느낌이 좋았던것은 개인적으로는 아이폰4 이상에서 사용되었던 화면입니다. 정말 불을 끄고 어두운곳에서 눈을 충분히 휴식을 취한상태에서 봐도 매끄러운 느낌과 색의 채워진 느낌 선의 느낌등이 가장 좋았죠. AM OLED의 펜타일에서는 단색의 색채워짐에서도 약간 다른 색이 섞인 느낌이 있고 글자의 경계선 부분이 매끄럽지 않은 느낌이 분명 있습니다. 이건 펜타일이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근데 아직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의 IPS 패널을 사용한 스마트폰에서도 픽셀간에 줄이 들어간 부분 때문에 뭔가 매끄럽지 않게 느껴지는 부분이 있긴 합니다. 화면을 가까이에서 보면 이것이 느껴지죠. 그래서 개인적으로는 무조건 IPS 패널이라고만 해서 좋다고 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실제로 눈으로 보면 그러니까요. 이런 이유로 저는 아직까지는 만족도가 높았던 화면은 아이폰4 이후에 나온 일명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의 화면 느낌이 가장 좋았습니다. 맥북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도 사용자들이 환호하는 이유가 이런 이유겠죠.  앞으로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도 HD급이 아닌 풀HD 해상도의 IPS가 사용이 될것입니다. 이미 준비가 되었죠. 이미 화면은 준비가 되었지만 운영체제에서 아직 필요성이 있지 않아서 진행이 안되었던것이죠. 색을 원래대로 좋게 본다는 느낌에서는 IPS 패널이 좋긴 합니다. 그런데 휘는 디스플레이, 투명한 디스플레이 그리고 지금 발전하고 있는 것을 봐서는 AM OLED도 주목을 해야합니다. 스마트폰은 단순히 화면만 보여주는 들고다니는 도구가 아니기 때문이죠.


전력소모면에서는 AM OLED와 IPS가 스마트폰에서 사용될때의 기준으로 봤을 때 어느 특정 디스플레이가 우수하다고 말하기 애매한 부분이 있습니다. 둘다 다른 타입에서 전력소모면에서는 둘다 우수한점이 있기 때문이기도 하고, 사용자마다 어떤 환경에서 쓰는지가 차이가 많이 나기 때문이죠.



AM OLED VS IPS, AMOLED, IPS, 비교, 스마트폰, IT, 장점, 단점,AM OLED vs IPS 비교를 간단히 해보려고 합니다. 스마트폰의 미래와도 큰 연관이 있는데요. 사람은 눈이 있기 때문에 시각적인 부분에 큰 영향을 받는데요. 좋은 디스플레이라는 기준으로 아직도 많은 개발이 이뤄지고 있죠. 그중 화두는 AM OLED와 IPS 일것입니다. 이 두개에 대해서 비교는 지금 간단히 해보긴 하겠지만, 다만 분명 경쟁은 이뤄질겁니다. 왜냐면 아직은 둘다 발전진행중이기 때문이죠. 그리고 스마트폰에서의 기준으로 볼 때 어떤 디스플레이가 사용되었더라도 전체적인 디자인, 두께, 그리고 배터리의 효율, 사용자에게 얼마나 편리한지 등에 대해서 평가는 극악으로 바뀌게 됩니다.  저도 많은 스마트폰을 쓰고 있지만, 사람의 눈은 환경에 적응하고 사용자의 기분은 환경에 따라 달라지기도 하기 때문에 어떤 디스플레이가 무조건 좋다고 말하기 애매한점이 있습니다. 실제로 AM OLED와 IPS가 사용된 스마트폰 두개를 직접 눈으로 보고 비교를 해보면 느낌에는 분명 AM OLED는 푸른색이 과한 느낌이 있고 검은색은 더 잘표현하며, 단색으로 채워진 공간이나 글자부분의 매끄러운 흰색의 부분에서는 IPS가 훨씬 좋은점을 느끼게 됩니다.  그런데 화면을 얼마나 가까이 보느냐에 따라서 또 차이는 좀 있긴 합니다. 가장 가까운 거리에서 화면을 보면서도 글자 가독성이나 화면의 원래의 느낌이 좋았던것은 개인적으로는 아이폰4 이상에서 사용되었던 화면입니다. 정말 불을 끄고 어두운곳에서 눈을 충분히 휴식을 취한상태에서 봐도 매끄러운 느낌과 색의 채워진 느낌 선의 느낌등이 가장 좋았죠. AM OLED의 펜타일에서는 단색의 색채워짐에서도 약간 다른 색이 섞인 느낌이 있고 글자의 경계선 부분이 매끄럽지 않은 느낌이 분명 있습니다. 이건 펜타일이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근데 아직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의 IPS 패널을 사용한 스마트폰에서도 픽셀간에 줄이 들어간 부분 때문에 뭔가 매끄럽지 않게 느껴지는 부분이 있긴 합니다. 화면을 가까이에서 보면 이것이 느껴지죠. 그래서 개인적으로는 무조건 IPS 패널이라고만 해서 좋다고 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실제로 눈으로 보면 그러니까요. 이런 이유로 저는 아직까지는 만족도가 높았던 화면은 아이폰4 이후에 나온 일명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의 화면 느낌이 가장 좋았습니다. 맥북 레티나디스플레이에서도 사용자들이 환호하는 이유가 이런 이유겠죠.  앞으로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도 HD급이 아닌 풀HD 해상도의 IPS가 사용이 될것입니다. 이미 준비가 되었죠. 이미 화면은 준비가 되었지만 운영체제에서 아직 필요성이 있지 않아서 진행이 안되었던것이죠. 색을 원래대로 좋게 본다는 느낌에서는 IPS 패널이 좋긴 합니다. 그런데 휘는 디스플레이, 투명한 디스플레이 그리고 지금 발전하고 있는 것을 봐서는 AM OLED도 주목을 해야합니다. 스마트폰은 단순히 화면만 보여주는 들고다니는 도구가 아니기 때문이죠.


개인적으로는 아이폰에서 사용된 레티나디스플레이 즉 IPS 패널이 가장 눈이 편안하긴 했습니다. 야외에서 볼때에도 비교적 편안하다는게 장점이죠. 스마트폰 특성상 눈을 가까이 가져가서 보게 되는데, 글자의 가독성에서는 IPS 타입이 눈에 더 편한점이 있습니다. 글자의 똑바른 직선부분이나 글자간의 구분등에서 시인성이 더 좋기 때문인데, 근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는 더 높은 해상도의 사용이 아직 부족하면서 크게 느껴지는 부분이 적기도 합니다. 즉 IPS 패널이 가장 효과적으로 사용된 스마트폰이 아이폰이라는 느낌은 있는데요. 근데 이제 앞으로 나올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은 HD급이 아닌 풀HD로도 나오게 됩니다. 그리고 앞으로는 더 높은 초고해상도의 스마트폰이 나오게 될텐데. 앞으로 어떻게 흐르게 될지는 지켜봐야할 문제이죠.



이 글은 "씨디맨" 의 동의 없이 전문 재배포 금지. 링크 및 트랙백은 허가 없이 무제한 허용 *  [자세히보기]

질문 또는 댓글을 남겨 주세요.

질문글은 무조건 답변 드리겠습니다. 이곳에 질문을 올려주세요.
이 글과 연관이 없는 급한 질문은 빠른 질문/답변을 이용해 주세요!

댓글 입력 폼

s;s s;s

     이미지 업로드

  1. 청년한의사 2013.01.30 09:40

    아이폰4를 처음 봤을 때 패널의 선명함에 놀랐던 기억이 있네요. 지금도 선명함과 편안함게 있어서는 앞서고 있다고 생각되네요. AMOLED도 계속 진화중이니 더 좋아지리라 생각됩니다. ㅎ

    perm. |  mod/del. |  reply.
  2. 엔돌슨 2013.01.30 11:06

    선명함의 정도의 차이가 크네
    빨리 잡지책정도의 선명도가 나왔으면 좋겠어
    나무종이도 필요 없게 말이지^^

    perm. |  mod/del. |  reply.
  3. 염구나 2013.01.30 17:57

    예전에 기술에 대해 공부할 때 OLED는 각 픽셀을 켜고 끌 수 있어서 디스플레이를 필요할 경우 일부만 들어오게 할 수도 있다고 들었습니다(만약 스크린 상단에 시계를 표시한다면 OLED는 스크린 상단에만 전원이 들어가고 나머지 부분은 전력이 안들어가죠. IPS나 다른 디스플레이는 모든 부분에 전력이 들어가구요). 그런데 생각해보면 번인현상도 있고 기본적으로 화려함을 원하는 UI 때문에 이런게 의미가 없죠.

    perm. |  mod/del. |  reply.
  4. 최준범 2013.01.31 22:04 신고

    정말 아몰레드와 IPS는 언제까지 계속 맞대결이 펼처질까요ㅋㅋ 개인적으로 아몰레드의 미래가 기대되는군요~

    perm. |  mod/del. |  reply.
  5. 구차니 2013.02.04 09:38

    e-ink는 이제 기억에서 잊혀진 존재가 되는게 아닐까 싶을 정도로
    LCD는 나날이 발전을 하는군요.

    AMOLED가 투명/ 자체 발광 / 접히는 식으로 나온다면 wearable PC를 위한 디스플레이로 각광받겠지만
    항상 그러하듯 비용과 세척이 문제가 되겠죠 ㅋ

    perm. |  mod/del. |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