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TV TVC로 알아보는 백라이트가 없어서 더 좋은 이유

LG 올레드 TV LED QLED TV 차이점 LED가 없어서 더 좋은 이유

이사를 가거나 또는 인테리어를 바꿀 때 고민하는 게 있습니다. 바로 TV인데요. 요즘은 올레드 TV가 가격도 괜찮고 잘 나오고 있습니다. 때문에 저 또한 LG 올레드 TV를 눈 여겨 보고 직접 사용하게 되었는데요. 구매 전에 올레드 TV 리뷰를 한번 맡아 체험을 해보니, 일반 LED TV를 사용을 해보면 차이가 엄청나게 느껴지더군요. 잠깐 체험한 걸로 이렇게 확 느껴지나 어안이벙벙할 정도였습니다. 때문에 주변 사람들이 최신 TV를 문의할 경우 올레드 TV를 추천하고는 했는데요.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백라이트의 중요성이나 LED TV와 올레드TV의 차이점을 모르시더라고요. 이러한 점을 고려한 것인지, 때마침 LG 전자에서 새로운 TVC를 발표했습니다.


LG 올레드 TV vs LED TV, 백라이트가 없어서 더 좋은 이유


먼저 TVC에서는 백라이트를 화두로 꺼냅니다. 스스로 빛을 낼 수 없는 LED TV는 TV에는 제품 뒤쪽에서 빛을 쏴주는 백라이트가 적용이 되어 있습니다. 이 백라이트가 CCFL(형광등 같은 조명)이냐, LED냐에 따라 LCD, LED TV로 각각 구분됩니다. 뭐 세세하게 화질이나 두께의 차이를 보일 수는 있긴 하지만, 근본적으로는 두 TV 모두 같은 카테고리라고 보시면 됩니다.


어쨌든 LED TV는 이 백라이트의 빛을 재가공하여 컬러를 만드는데요. 빛을 어둡게 조정하여 블랙 컬러를 만들기에, 전등을 까만색 천으로 가린 듯한 애매한 블랙 컬러를 구현합니다. 블랙이 희뿌연 색인 만큼 주변부 색들도 색감이 다소 아쉬운 감이 없지 않아 있는데요.



TV는 생각보다 수명이 긴 편이라 처음에 선택할 때 좋은 것을 선택하는게 좋긴 합니다. 좋은 TV를 고르는 기준이 될 수 있는 부분이 화질일 수 있을 텐데요. LED TV는 백라이트 때문에 컬러가 과정될 수 도 부족할 수 도 있는데요. 


반면 올레드 TV는 패널 소자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는 구조이기 때문에, 블랙을 표현하고 싶을 때는 그 부분의 패널 소자를 꺼버리기만 하면 됩니다. 


따라서 빛이 완전히 차단된 퍼펙트 블랙을 구현할 수 있고, 그만큼 명암비를 올라가고 색재현율이 높아지게 됩니다. 응답속도도 더 빨라서 잔상 없는 화면을 볼 수 있죠. 이런 이유로 헐리우드의 많은 영화제작사가 올레드TV를 레퍼런스TV로 채택하고 있다고 하네요.


실제로 사용할 경우, 화질이 좋은 UHD 채널 등을 보면 더 극명하게 느끼게 됩니다. 처음에 LED TV를 계속 보다가 처음 올레드 TV를 보면 색이 좀 더 진한 느낌이 드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그것이 더 명확한 색에 가깝다는 느낌을 받게 됩니다. 사람 눈은 정말 금방 적응 합니다. 화면 사이즈도 처음에는 너무 큰 것을 사용하면 너무 커서 좀 이상하다는 느낌을 받다가도 시간이 좀 지나면 금방 적응해서 더 작은 TV를 보면 좀 답답함을 느끼게 되죠.

이뿐만 아니라 올레드 TV는 LED TV보다 시야각이 좋습니다. 물론 이제는 LED TV도 시야각 많이 좋다고 하긴 하는데요... 글쎄요, 올레드 TV와 같은 선상에 놓고 비교를 같이 해보면 이게 또 차이가 납니다. 



백라이트가 있고 없고의 차이는 두께에서도 큰 차이를 만듭니다. 백라이트가 있는 LED TV의 경우 백라이트 부의 Layer가 들어가야 하기에 그만큼 더 두꺼워질 수밖에 없는거죠.



반면 올레드 TV는 기존 LED TV의 백라이트 Layer 만큼의 공간이 필요 없습니다. 그만큼 얇은 두께로 출시가 가능하며, 실제로 최근 출시된 제품의 경우 스마트폰보다도 얇은 두께를 선보이곤 합니다. 


LED TV는 화질을 더 개선하기 위해서 여러가지로 노력하고 있지만 태생적인 한계 때문에 더 이상 넘지 못하는 벽이 분명히 있습니다. 반면 올레드 TV는 지금도 끊임없이 발전을 하고 있으며, 앞으로의 기술 확장 가능성도 큽니다. LG전자의 경우 세계 최초 88인치 8K 올레드TV를 내놓았습니다. 저도 이 제품을 직접 만나본 적 있는데 화면을 아무리 확대해서 봐도 화질이 너무 좋아서 깜작 놀랐었습니다. 8K 이지만 두께도 무척 얇습니다. 일본에서도 8K 제품이 있긴 한데 엄청 두껍고 이런 디자인이 아닌데요. LG는 정말 초고화질을 만들고도 얇은 두께를 구현했습니다. 이런 제품은 오직 백라이트가 없는 올레드 패널만이 가능하다는 거죠.



또 앞서 설명한 것처럼 백라이트의 한계가 없기 때문에 올레드 TV는 휘는 형태가 가능합니다. 실제로 얼마 전에 롤러블 TV로 전세계의 감탄을 받으며 CES 2019 혁신상을 수상받기도 하였죠. 개인적으로는 가장 진보된 기술력이 투입된 혁신의 끝을 달린 올해의 Best TV 같습니다.





화질과 외형뿐만 아니라 소프트웨어적으로도 꾸준히 발전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인공지능 화질엔진 알파9 칩셋 업데이트를 통해 꾸준한 화질, 사운드 개선을 시도하기도 하고요. 미래 IoT 가정을 미리 고려하여 인공지능 홈보드 같은 새로운 기능도 추가 되어있죠. 이제는 TV를 그냥 단순히 화면만 보는 정도가 아니라 집에 있는 다른 가전제품을 통제하는데 까지 확장하고자 하는 아이디어가 돋보입니다.


LG전자의 기술력은 국내외적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디스플레이는 LG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실제로 LG에서는 이 부분에 집중적으로 투자를 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는데요. 실제로 소비자 평가도 좋은 만큼 이번 TVC 또한 그들이 자신 있게 내놓을 수 있었던 것이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여러분들도 TV 내의 백라이트의 중요성을 처음 알게 되었다면, 꼭 LED TV와 올레드 TV의 근원적인 차이점을 직접 매장을 찾아가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이 글은 LG전자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제공받아 작성했습니다.



이 글은 "씨디맨" 의 동의 없이 전문 재배포 금지. 링크 및 트랙백은 허가 없이 무제한 허용 *  [자세히보기]

질문 또는 댓글을 남겨 주세요.

질문글은 무조건 답변 드리겠습니다. 이곳에 질문을 올려주세요.
이 글과 연관이 없는 급한 질문은 빠른 질문/답변을 이용해 주세요!

댓글 입력 폼

s;s s;s

     이미지 업로드

  1. 핑구야 날자 2019.09.12 06:54

    백라이트가 없어서 정말 얇은 거 같아요

    perm. |  mod/del. |  reply.
  2. 드래곤포토 2019.09.13 13:41 신고

    잘알고 갑니다.
    즐거운 추석명절 보내세요 ^^

    perm. |  mod/del. |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