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전망 내년이 새로울 것

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이미 공개가 되어있는 아수스 울트라북 UX21 입니다. 인텔에서 제시한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가장 두꺼운 부분을 21mm 이하로 해서 두께를 얇게 하고 팬을 없애기 위해서 CPU TDP를 17W 이하로 맞춘다고 합니다. 물론 이렇게 얇은 두께에 하드디스크가 들어간다면 1.8인치의 하드디스크 또는 SSD가 장착이 되겠죠. 배터리는 당연 탈부착이 안되겠지만 배터리 성능이 4-5 시간만 (실제사용시간) 가준다면 충분히 매력적일것같네요.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인텔코리아 교육장에 도착해서 사진 한장 찍었습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이날은 WiDi 에 대한 설명도 들을 수 있었는데요. 이미 들어보신 적 있죠. 저도 예전에 포스팅을 해본적이 있는데, 이날 WiDi 2.0 에 대한 공식적인 시작도 알리는것이라고 하더군요. WiDi 일명 와이다이를 이용하면 HDTV와 노트북 사이에 선 연결 없이 화면을 전송해서 큰 화면으로 볼 수 있습니다. 프리젠테이션을 하는 프로젝트에도 WiDi를 연결하면 의자에 노트북을 들고 앉아서 화면을 전송할 수 도 있습니다. 선연결이 필요 없어지는것이죠.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지금은 HDTV에 노트북의 화면을 연결해서 보여주고 있는 모습 입니다. WiDi 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WiDi 수신기가 필요하고 노트북은 인텔 센디브릿지 기반의 CPU 여야 합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HDTV에 WiDi 수신기를 연결한 상태에서 연결을 기다리고 있는 모습 입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이때 노트북에서 WiDi 연결을 시도 합니다. 연결 방법은 어렵진 않습니다.

실제로 사용하는 모습을 보고 싶은 분은 : WiDi 샌디브릿지 노트북 무선 디스플레이 연결 방법 및 사용

위에 링크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WiDi 수신기를 프로젝트에 연결한 모습 입니다. 근데 수신기가 이렇게 크기가 클 필요는 없다고 하네요. 아직 수신기가 많지 않고 뒤에 인터페이스가 복잡한 이유는 HDTV에 아직 아날로그 연결방식을 이용해서 연결하는 경우가 있어서 단자가 복잡할 뿐 USB 연결만으로 WiDi 수신기를 만들면 상당히 작은 크기로도 만들 수 있다고 하네요. 물론 이걸 HDTV 안으로 넣어버려도 되긴 할텐데 그러려면 서로 협의 해야하는 부분이랑 가격 부분등 여러가지 부분이 걸리긴 한다는 군요.

아직은 WiDi 수신기도 종류가 다양하지 않은 형편이긴 합니다. 다만 WiDi 2.0 수신기를 이용하면 지금 1080p 까지 전송이 가능 합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WiDi 2.0 에 대해서 시연 및 설명이 있었습니다. 이건 동영상을 참고해서 봐주시기 바랍니다.

유투브 보기가 느리신 분들은 유튜브 패치를 하시기 바랍니다 : 유튜브 속도 스피드업 프로그램 Ver 2.1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이제 본격적으로 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내용과 앞으로의 인텔의 PC시장에 대한 계획등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지속적으로 PC 판매 수량이 늘어나고 있다는 내용인데, 인텔이 상당히 선점하고 있다는 것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예전에는 하드웨어가 바뀌면 시스템을 바꾸던 때가 있었죠. 저 역시도 펜티엄이 나오고 CPU 가 새로운게 나올때마다 다시 구해서 끼우고 램이 DDR 에서 DDR2 로 바뀌었다고 시스템을 다시 또 다 바꾸던때가 있었는데요. 생각해보면 그때는 하드웨어의 발전 속도가 빨랐고 그만큼 하드웨어의 속도에 영향을 많이 받았었죠. 지금은 대부분 상당히 빨라진 성능 때문에 거꾸로 사용자의 경험에 의한 자신이 필요한 내용에 따라서 하드웨어를 구매한다는 내용입니다. 제가 일부러 조용한 노트북을 위해서 성능이 낮은 노트북을 고른것과 비슷한 내용이죠.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1995년에 데스트탑에 멀티미디어에 대한 요구가 생겼습니다. 처음에는 컴퓨터로 누가 동영상을 보겠어라고 했지만 그 예상은 빗나갔죠. 빠르게 확산되는 데스크탑에 멀티미디어의 수요도 늘어났습니다. 2003년 이제는 들고다니는 노트북에 가볍고 휴대성을 중요시하면서도 성능을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이제 2012년 이후에는 인텔에서 새로운 것을 제시합니다. 가장 얇은 두께에 최고의 반응속도, 탁월한 보안능력에 우수한 연결을 지향하는 울트라북이 그것 입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CPU 성능, 멀티미디어 성능 , 그래픽성능 모두 놓칠 수 없는 부분이죠.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울트라북에는 새로운 기술들이 적용 됩니다. 물론 노트북에 실제 적용될때 각 자사마다도 또 새로운 기술들이 접목될듯하긴 한데요.

Intel Smart Response Technology : HDD 용량으로 SSD 같은 성능 제공
Intel Smart Connect Technology : 노트북이 수면 상태 일때도 계속적으로 콘텐츠 업데이트
Intel Rapid Start Technology : 7초 이하의 부팅 속도 PC 전원을 끌 필요가 없음 - 시간단위가 아닌 일단위 배터리 수명

위 내용들에 따르면 이제 전원을 끌 필요 없이 사용하지 않을때는 화면만 닫아두면 됩니다. 그렇게 슬립상태로 빠졌을 때 예전같으면 대기전력이 많아서 장시간 운용이 힘들었지만, 이제는 거의 사용하지 않는 전력사용량 때문에 끈상태와 거의 비슷한 상태로 운용이 가능하게 됩니다. 그리고 슬립상태로 빠진 상태에서도 콘텐츠를 계속 업데이트 해서 그냥 화면을 열면 바로 작업이 가능한 상태를 유지해줍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울트라북을 만들기 위해서 인텔만 혼자 뭘 한다고 되는건 아니겠죠. 모니터와 케이스, 실제 보드를 만드는곳 제조사 등 여러곳의 협조가 필요한데 이런 기술 지원 생태계 구축을 위해서 펀드를 조성하고 집중적인 투자를 한다고 합니다. 그냥 대충 하고 끝날 타이틀은 아닐것같네요. 물론 제조사들은 얇고 성능좋고 배터리성능 오래가고 팬도 없는 노트북을 만들기 위해서 고생을 하겠지만요.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2011년 하반기에 나올 신제품 내용들은 지금 검색해보시면 어느정도 정보가 나와있죠. 물론 좀 더 기대되는것은 2012년에 나오는 울트라북입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2013년까지의 댜략적인 로드맵입니다. 2011년에는 센디브릿지 기반의 울트라북이 나오고 (2011년 하반기), 2012년에는 아이비 브릿지 기반의 울트라북이 나옵니다. 최고로 얇은 두께에 최고의 반응 속도와 보안기능이 합쳐진 노트북이 나오겠죠. 2013년은 정말 뭐가 나올까요. 기대 되는군요.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요약 정보 입니다. 울트라북은 PC를 대체하게 될것이라는데 정말 그렇게 될 날도 오게 되겠죠.




설명을 들은 내용을 동영상으로 담아 봤습니다. Dslr 로 촬영을 해서 조금 화면이 흔들리지만 이해 부탁드립니다.


인텔 울트라북, 울트라북, UltraBook, ASUS UX21, UX21, 아수스 울트라북, IT, 인텔, intel, 기술, WiDi, 사진, 인텔코리아, Intel Korea,인텔 울트라북에 대한 소식과 WiDi 시연을 인텔코리아 교육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앞으로 생각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성이 엄청나게 강화된 노트북을 써볼 수 있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노트북은 용도에 맞게 쓰는게 가장 좋으므로 인텔에서 알려준 울트라북은 이전 울트라씬과 비교가 안될정도로 얇아지고 팬이 없어지며, 끌 필요가 없고 화면을 닫았다가 필요할때 바로 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인텔 울트라북 기대되지 않으세요? 제 경우에는 팬이 거의 돌지 않는 노트북이나 팬이 없으면서도 웹서핑을 무난하게 할 수 있는 노트북을 상당히 기다려왔는데요.  웹서핑 비율이 훨씬 많기때문에 근데 2011년 하반기에 이런 울트라북들이 나오기 시작하고 이미 샌디브릿지 기반의 Huron River를 사용한 울트라북은 공개된게 몇개 있죠. 아이비브릿지 기반의 Chief River 를 사용한 울트라북이 2012년에 나오면서 본격적인 성능과 휴대성을 겸비한 울트라북이 탄생할 것 같습니다. 인텔은 Shark Bay 까지 생각해놓고 울트라북을 위한 지원 펀드를 구성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앞으로 이제 노트북은 얇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든 시기가 올 것 같네요.


"역사에 발목을 묶이지 마라. 미래로 나아가 멋진 것을 창조하라" - Robert Noyce

갑자기 힘이 팍 생기네요. 어떻게 보셨는지요. 궁금한 내용들은 댓글로 남겨 주세요.


이 글은 "씨디맨" 의 동의 없이 전문 재배포 금지. 링크 및 트랙백은 허가 없이 무제한 허용 *  [자세히보기]

질문 또는 댓글을 남겨 주세요.

질문글은 무조건 답변 드리겠습니다. 이곳에 질문을 올려주세요.
이 글과 연관이 없는 급한 질문은 빠른 질문/답변을 이용해 주세요!

댓글 입력 폼

s;s s;s

     이미지 업로드

  1. 두렁이 2011.10.19 15:25

    좋은 내용 보고 갑니다. 역시 구글리더로 해놓으니까 좋네요 ^^
    근데, ux21 살려고 벼르고 있었는데 아이비브릿지 기반 노트북이
    울트라북의 정의에 맞는 듯이 적어놓으셔서
    지금 가지고 있는 네할렘 노트북 내년까지 가야겠습니다.ㅜㅜ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1.10.21 01:55 신고

      쪼끔 기다리는것도 좋을듯해요. 물론 급하면 먼저 질러야겠지만요 ㅋ 울트라북은 내년꺼가 진짜 재대로일거예요. 아이비 브릿지에 기대를 거는게 크다는 뜻이기도 하구요. 이건 인텔에서도 말한거니 기대해도 좋을듯해요.

      perm. |  mod/del. | 
  2. 사랑퐁퐁 2011.10.19 16:56

    우와~ 신기하네요....
    좋은저옵 잘얻어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3. 핑구야 날자 2011.10.19 18:01

    잘 보고 갑니다. 점점 진화하는군요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1.10.21 01:56 신고

      팬 없고 i7 쓴거 얼른 많이 나오면 좋겠어요. 배터리는 10시간 정도 가면 좋겠는데 4-5 시간 정도 갈듯하지만 그정도도 괜찮은듯해요. 얼른 나오면 좋겠어요.

      perm. |  mod/del. | 
  4. BAEGOON 2011.10.19 19:40 신고

    WIDI아주 멋지군요 +_+
    울트라북들이 기대되는군요...
    유익한 정보 잘 보고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1.10.21 01:56 신고

      저도 상당히 기대되요. 나오면 지금 제 노트북 팔고 바로 고고 ㅋ;

      perm. |  mod/del. | 
  5. 소페르나 2011.10.21 00:19

    잘 보고 갑니다. IT 관련 정보가 많네요 자주 들러보겠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6. 윤군 2011.10.21 15:25

    질문이 있어서 문의를 드립니다.

    질문의 내용은 노트북이 특정 AP에 연결이 되어 있어야만 동작이 되는지 알고 싶어서 입니다. 제가 구매한 노트북의 네트워크 어댑터는 Intel(R) Centrino(R) Advanced-N 6205이구요. Soft AP 기능이 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노트북이 AP 에 연결이 되어 있지 않아도 노트북과 WiDi 어댑터가 연결이 되어서 노트북 화면이 tv에 display 되어야 하지 않나 싶은대요. 그런데, 노트북에 연결된 AP 를 끊고 테스를 하니, 연결이 잘 되지도 않고 , 되었다 하더라고 바로 disconnection 이 됩니다. 원래 제품 사양인가요? WiDi 프로그램(v.2.1.420) 을 설치한 후 확인 하였습니다. 궁금증은 폭발하는데, 해결방법에 대한 가이드가 없어서 질문을 드립니다. 답변 좀 부탁합니다. ^^

    perm. |  mod/del. |  reply.
    • 씨디맨 2011.10.21 17:26 신고

      특정 AP 에 연결되어있지 않아도 되는걸로 알고있구요. 이건 저도 좀 알아보긴 해야겠네요. 정확하지 않아서..

      그리고 참고로 프로그램 다 설치하고 다 준비되어잇다고 하더라도 CPU 가 2세대 샌디브릿지 계열이 아니면 되지 않습니다. 혹시 더 궁금한 내용 있으시다면 알려주시면 제가 인텔에 물어보겠습니다.

      perm. |  mod/del. | 
    • 윤군 2011.10.28 10:40

      염치불구하고 확인 좀 부탁드릴려고 다시 들어왔습니다.
      사용하는 노트북의 OS 는 WIN 7 home premium K 이구요. 서비스팩 1이 설치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Intel Core(TM) i7-2630QM CPU @2.00GHz- 입니다.

      perm. |  mod/del. | 
  7. 최준범 2011.10.22 15:30 신고

    처음에 와이다이를 보고 와이파이 오타난건줄... ㅋㅋ 와이다이가 뭔지도 몰랐는데 이 글을 통해서 알게되네요... 항상 느끼는것이지만 씨디맨님의 블로그는 정말 유익하고 시대를 앞서나갈수있는(?) 정보가 정말 많네요!

    예전에 VGA없는 시대를 만들겠다 라는 기사를 본적이 있고 이 글을 보고 인텔의 기술력은 외계인의 기술력인듯하네요... AMD의 신제품이 ㄷㄷ어떻게 될지 모르겟지만 대충 짐작이가는... 상황이기도 하니까요...

    LG의 일체형PC도 보고 LG의 신제품 노트북도 봤지만 이 글을 보니 큼직하고 휴대성 없는 큼지막한 데스크탑은 이제 무용지물이 되는듯한 느낌을 받네요... 마치 공상과학영화를 보는듯한 날이 상상되네요 얇고 가볍고 조그마한 노트북이 엄청난 성능을 가진... 산지 얼마안된 제 데스크탑을 한번 훑어봤다는...ㅋㅋ

    인텔창시자의 정말 멋진말까지 잘보고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8. 구차니 2011.10.22 22:07

    기술은 발전하는데
    우린 총알이 부족하잖아?
    안될꺼야
    으아아~ ㅠ.ㅠ



    이런 기분입니다 ㅠ.ㅠ
    그런데 "HDD 용량으로 SSD 같은 성능 제공"
    흐음.. 말이 먼가 이상한 느낌인데요 ㅋㅋㅋ

    perm. |  mod/del. |  reply.